사이트 내 전체검색
검색
외식업 새내기의 일기 - 2019.8.16(금)

어제와 달리 , 날씨는 좋은데 식당가에 손님들이 많지 않다. 특히, 젊은 분들이 잘 안 보인다. 아마 징검다리 휴일을 맞아 휴가를 많이 냈을 것 같고, 연인/가족들과 나들이/여행가셨을 듯...

식당가엔 주변에서 오신 나이드신 분들 일색. 평균 연령이 50대 중반은 되는 것 같다.
이런날은 할인 이벤트도 잘 안 먹힌다는 걸 알기에 일찌감치 마음을 비우기로 했다. 아마 오늘 8월 최저 일일매출을 기록할 수도 있을 듯... 뭐 이런 날도 있겠지...할 수 밖에 ㅎ

오늘 오신 손님들 중에 기억나는 분의 이야기다.
"맛있게 드셨습니까?" 계산하시러 오신 손님께 내가 꼭 묻는 질문이다. "네~ 맛있게 먹었어요"라고 대답하시곤 자꾸 내 얼굴을 보고 웃으신다.
"혹시 말씀하시고 싶은 게 있으신가요 ?"라고 묻자, "사실 사장님 블로그 보고 왔어요..."하신다.

맛집 검색이나, 매장 사이트(네이버/인스타/페북)를 검색해서 오신 분들은 계셨지만, 내 개인 블로그를 보고 오셨다는 분은 처음이다. 순간 왠지 내 치부를 들킨 것 같은 그런 부끄러운 마음이 들었다. 무슨 대답을 할 지 몰라서 얼떨결에 "아... 네... 사실 외식업을 시작하면서 일기를 적고 있는 겁니다... 혹시 불편한 내용은 없었나요...?ㅜㅠ"라고 묻자, "아뇨, 힘든 상황 속에서도 굉장히 열심히 하고 계신다는 느낌을 받았어요. 사업 번창하시길 응원할께요~~~^^"하고 밝게 인사하고 가셨다.

또 감사하게 만드는 하루다ㅎ 더 열심히 최선을 다하는 수 밖에..😅

자영업화이팅!!

좋은 일이네요^^
전 대표님의 노력의 보람인것 같은데요^^

대치동 돌고래

타이밍 적절한 마케팅이 좋네요. ^^

외식업 새내기의 일기 - 2019.8.14(수)

매장에 설치된 두 대의 천정형 에어컨 중에 한 대의 냉기가 약한 거 같아 AS센터에 점검을 요청했다.

백화점은 사전에 작업승인을 받아야 작업이 가능하고, 작업시간도 업무시작 전 또는 마감 이후에만 가능하다. 모든 절차를 사전에 완료하고, 작업시간도 오전 9시30분으로 잡았다.

다행히 AS기사분이 시간 약속을 지켜 와 주셨다. 냉기 출구마다 온도 체크한 결과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. 냉기가 잘 안 나오는 것 같이 느껴지는 건 백화점 내부 온도가 매장보다 높아서, 입구에서 들어오는 더운 공기가 유입된 영향 때문으로 설명해 주셨다. 충분히 공감가는 설명이다.

개선할 수 있는 방법도 알려 주셨다. 기존에 설치되어 있던 윈드바이저를 제거하면 냉기가 훨씬 더 골고루 빨리 퍼져 나갈 수 있다고 해서 제거해 달라고 요청했다.

마칠 때 쯤, 기사분이 아주 친절하게 응대 및 설명/조치해 주셨기에 반가운 마음에 "사실 저도 그 회사에 오랜기간 근무했었어요^^"라고 말하자..., 기사분의 얼굴표정이 갑자기 굳어졌다. 예상치 못한 반응에 서로 잠시동안의 침묵이 흘렀고..., 분위기를 수습하려고 "얼마인가요 ?"라고 물었다.
조심스럽게 "x만x천원입니다..."
"네, 여기있습니다. 수고많으셨어요^^"하면서 바로 지급하자, 그제서야 활짝 웃으며 "감사합니다. 사업 번창하세요~ ^^"하고 인사하고 가신다.

복기해 보면, 분명 그 회사 출신이라고 하셨던 AS고객님들 중에 좋지 않은 기억들이 많이? 있었으리라... 짐작해 본다.

음... 앞으로 그 회사 출신이라고 얘기하지 말아야겠다ㅠ 아니면, 최소한 계산은 치른 후에 마지막에 얘기하든지...ㅎ



외식업 새내기의 일기 - 2019.8.12(월)

7월 성적표

인건비와 재료비가 올라서 순수익율이 조금 떨어졌다.
인건비가 오른 이유는, 그 동안 매주 주말 주방을 맡아주던 part timer가 다른 곳에 정직원으로 취직하게 되었고, 새로 채용한 주말 part timer가 제 역할을 할 수 있을 때까지 소요된 3주 동안 주방직원들이 주말반납하고 일할 수 밖에 없었고, 이에 따른 초과근무수당이 발생했기 때문이다.
신입 직원 교육차 발생한 비용이기에 운영을 위해선 불가피한 비용이라고 할 수 있는데, 그 보다도 한달동안 거의 쉬지 못하면서도 묵묵히 견뎌 준 주방직원들이 고마울 따름이다ㅎ

비록 수익율이 조금 떨어지긴 했어도, 전체적으로는 5월에 turn-around 후 적은 규모이지만 지속적으로 흑자기조를 유지하고 있다는데 의미를 두고 싶다.

8월은 과연 어떤 결과가 나올지...



이전 댓글 보기 댓글 5개 중 3개
외식업 새내기

경상이익 10% 달성이 이렇게 힘든 일인지 실감합니다ㅠ  하긴, 에전 직장생활할 땐 영업이익은 꿈도 못꿔서 모델별 한계이익을 계산하던  시절도 있었던 걸 생각하면...ㅎ

이진성(修眞)

노력에 박수!!!!!!

외식업 새내기

감사합니다😊

감사

7월 수익율이 좋다는건 가을에는 분명 좋은 성적 거둘꺼라 생각 드네요 

외식업 새내기

이 기조를 유지해서 우상향 그래프를 실현시키는 것이 목표입니다. 열심히 꾸준히...😅

외식업 새내기의 일기 -2019.8.11(일)

삼계탕 전문점이 없어서인지, 말복인 오늘 이 곳 식당가를 찾는 손님이 어제보다 적다. 그럼에도 불구하고, 무슨 메뉴든 언제라도 뚝딱 추가해서 낼 수 있는 한식집이 오늘 제일 붐빈다. 부러울 따름.
그래도 우리도 주말 평균 점심 매출은 나왔으니... 이만하면 봐 줄만 하다 ^^

제발 태풍이 빨리 지나가기만을....ㅎ

P.S. 부엉이돈가스관악점은 "평화의 소녀상"과 함께 합니다 :)





이전 댓글 보기 댓글 5개 중 3개
대치동 돌고래

감동받아서 제 페북에 공유합니다.
부엉이 돈가스 관악점, 파이팅~~

외식업 새내기

함께 할 수 있어 영광입니다😊👍

자영업화이팅!!

항일 마케팅이라 칭해야하나요?^^
마케팅을 넘어서 함께 참여하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^^

외식업 새내기

개인적 소명에 따라 참여하는 시민의식이라 하겠습니다😊

심학골가마솥

임진각 소녀상 뒤면에 조그맣게 양각되어 있습니다

※※※

외식업 새내기

그런가요? 몰랐네요
나중에 기회가 되면 확인 한번 해 봐야겠습니다. 
심학골가마솥님, 오랜만이시네요. 
최근 근황 좀 공유해 주세요~ㅇ😊

외식업 새내기의 일기 - 2019. 8.10(토)

역시 날씨영향이 크다.
기온이 오르고 휴가 피크 막바지다 보니 상대적으로 시원한 백화점을 찾는 내점객이 일시적으로 많아졌다.
정신없이 몰아치는 손님들.
비록 체력적으로는 힘들었지만, 지난번 멘붕을 경험한 후에 준비해 둔 웨이팅 리스트를 시기적절히 활용한 덕분에 고객들의 클레임 없이 치뤄낼 수 있었다. 역시 뭐든 힘들고 어려운 일을 겪은 후에야 더 나아지는 게 있다는 사실을 다시금 깨우친다😅

힘겨웠던 하루의 피로를 싸악 날려주는 고객님의 한마디.
"가족과 함께 4박5일 휴가를 마치고 오늘 돌아오는 길인데요... 아이들이 휴가때 먹은 모든 음식들 중에 여기서 먹은 식사가 젤 맛있다고 하네요...쩝😅"

참으로 감사한 하루다😊

P.S. 첨부 이미지는 친구가 선물해 준 강인한? 부엉이 이미지😊. 지금 내 휴대폰 잠금화면으로 딱이다👍
자영업화이팅!!

힘든하루라고하지만 축하합니다~~~^^
내일도 대박 예감 드는건 저만의 예측일까요?^^

외식업 새내기

언제부턴가 대박은 없다는 걸 알게 되었답니다 그자 하루하루 최선을 다할 뿐😊

꿈도리

푹 쉬어두셔야 할듯 싶습니다. 계속 손님이 많을예정이니

외식업 새내기

내일 오후부턴 또 비소식이 있네요😂

덕후

부엉이 배경화면이 부적 역할을 했나봐요. ^^

외식업 새내기

ㅎ 그런가 봅니다. 감사합니다😊

자기소개

부엉이돈가스관악점